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777'


래퍼 오르내림이 학창시절 '왕따'를 당한 아픈 기억을 끄집어 내 가사를 썼다.


그리고 정말 멋진 무대를 만들어내며, 트라우마에서 벗어나는 모습으로 많은 이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777'에서는 세미 파이널로 향하는 1차 공연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쿠기와 경연을 펼치게 된 오르내림은 "중학생 시절 1년간 이유 없이 친구들에게 맞았다. 학교폭력 피해자였다"고 고백하며, 이에 대한 곡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777'


오르내림이 준비한 곡명은 '브레이킹 배드'.


'브레이킹 배드'는 왕따 이야기지만 위트 있는 가사로 진행된다.


자신을 괴롭힌 학교폭력 가해자들에게 일침을 날리며 약올리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나 학교 다닐 때 왕따시킨 애들은 PC방에서 아르바이트"


"너네는 야간 알바하니까 날 모니터로 보겠다. 이왕이면 내 공연장에 놀러와"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777'


오르내림과 피처링으로 참여한 래퍼 기리보이는 해당 곡을 신나고 유쾌하게 불러 관객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자신의 아픔을 예술로 승화 시킨 오르내림.


듣자마자 흥얼거리게 될 정도로 신나 학교폭력 가해자도 자연스레 따라 부르게 될 것 같은 오르내림의 '브레이킹 배드' 무대를 직접 감상해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777'


Naver TV '쇼미더머니777(트리플세븐)'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90.5cm' 키로 주변 아이돌 '쪼꼬미' 만들어버리는 '피지컬甲' 남돌 스타플래닛
카메라가 어디 있든 찰떡같이 찾아내 아이컨택하는 '모태 아이돌' 뷔 스타플래닛
조선 최초 '남자 기생'이 아낙네들 다 꼬신다는 핵꿀잼 영화 '기방도령' 예고편 스타플래닛
"되 아니고 돼야" 막내 세훈 맞춤법 '공개 저격'(?)한 엑소 찬열 스타플래닛
전역 후 첫 팬미팅서 '핑크 토끼 모자' 쓰고 아이돌력 '만렙' 찍은 지창욱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