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모델 한혜진이 바람난 남자친구를 이해해주려는 고민녀에 일침을 날렸다.


지난 2일 KBS Joy '연애의 참견 2'에서는 남자친구가 다른 여자와 하룻밤을 보냈다는 것을 알게 된 여자친구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다른 여자와 잤다는 사실을 들킨 남자친구는 이별 통보를 했지만, 그녀는 실수를 이해해주겠다며 그를 붙잡았다.


심지어 남자친구와 잤다는 여자가 여자친구의 절친인데도 말이다.


해당 사연을 접한 MC 서장훈은 다른 출연진들에게 "이해할 수 있어요?"라고 물었다.


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이에 한혜진은 "근데 저런 커플 너무 많다"라며, 남자친구의 바람을 눈감아주는 여자친구들이 많다는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무리 남자 쪽이 명백한 실수와 잘못을 했더라도, 모든 사람이 한 번에 정이 뚝 떨어지진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그녀의 이야기를 듣고 있던 김숙은 "(사연 속) 남자친구가 똑똑한 것 같다. 여자친구가 저럴 수밖에 없게 만들었다. 먼저 사과하고 이별 통보를 해서 여자친구에게 모든 고민과 짐이 넘어온 것이다"라고 거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연애의 참견 2'


김숙의 말에 한혜진은 "남자가 그 얘기를 했을 때 진심이고 도의적으로 맞는 선택이라고 생각했다. 본의든 본의가 아니든 진흙탕에서 발을 뺀 것이다"라고 말하며 감정을 억눌렀다.


뿐만 아니라 한혜진은 자신만 눈 감으면 남자친구의 하룻밤 실수가 사라질 것이라고 생각하는 여자친구의 생각에 "너무 좋으니까 똥인지 된장인지 구분하지 못하는 거다"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Naver TV '연애의 참견'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팬들이 자꾸 부르자 '대형 손하트' 날려버리는(?) '츤데레' 정국 스타플래닛
'인피니티 건틀렛'(?) 착용하고 등장한 스칼렛 요한슨X브리 라슨 스타플래닛
사인회서 '머리띠' 못 쓰게 막자 방탄 진이 한 '쏘스윗' 팬 서비스 스타플래닛
작은 얼굴로 '폴더폰'도 '대왕폰'으로 만든 여자 아이돌 스타플래닛
팬사인회서 요술봉 들고 '만찢녀' 미모 뽐낸 장원영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