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패션계에 떠오르는 샛별 60대 모델 김칠두가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는 '2019 패션위크'에 등장한 모델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중에서 압도적인 인상과 자신감 넘치는 걸음걸이로 남다른 포스를 풍긴 국내 최초 시니어 모델 김칠두가 이목을 끌었다.


은빛 장발과 무게 있는 눈빛을 자랑하는 김칠두는 현재 패션계가 가장 주목하고 있는 모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1955년생으로 올해 65세인 김칠두는 젊은 모델들에게 뒤지지 않는 182cm의 우월한 기럭지를 소유하고 있다.


그는 지난 2018년 F/W 헤라 서울패션위크를 무대로 전격 데뷔해 이제 갓 1년 차가 된 신인 모델이다.


하지만 마치 30년 차 근속 모델 같은 그의 여유로운 카리스마와 중후한 매력으로 완벽한 런웨이 무대를 선보였다.


리포터가 "런웨이 할 때 떨리지 않냐"라고 묻자 김칠두는 "즐겁더라고요. 음악만 들어도 가슴이 쿵쾅쿵쾅해요"라며 무대에 대한 애정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그는 "패션의 완성은?"이라는 질문에 "저 같은 경우는 늦게 시작했기 때문에 '도전'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신인다운 패기 넘치는 포부를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SBS '본격연예 한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theshowproject_ma'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팬들이 자꾸 부르자 '대형 손하트' 날려버리는(?) '츤데레' 정국 스타플래닛
'인피니티 건틀렛'(?) 착용하고 등장한 스칼렛 요한슨X브리 라슨 스타플래닛
사인회서 '머리띠' 못 쓰게 막자 방탄 진이 한 '쏘스윗' 팬 서비스 스타플래닛
작은 얼굴로 '폴더폰'도 '대왕폰'으로 만든 여자 아이돌 스타플래닛
팬사인회서 요술봉 들고 '만찢녀' 미모 뽐낸 장원영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