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Instagram 'momoland_official'


여성미 넘치는 '긴 머리'를 고수하던 걸그룹 모모랜드의 연우가 머리를 싹둑 자르고 '칼단발'로 돌아왔다.


14일 연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긴 생머리에서 밝은 갈색으로 염색한 짧은 단발머리 셀카를 공개했다.


그동안 무대에서 보여줬던 긴 생머리의 모습에 익숙한 팬들은 "대박", "180도 다른 이미지" 등 반응을 보이며 반색했다.


짧은 단발머리 헤어스타일은 그녀의 작은 얼굴을 더 부각시키고 날렵한 콧날과 고양이 상 눈매를 더욱 도드라지게 만들었다.


인사이트Instagram 'momoland_official'


이에 더해 도도함과 새침한 분위기까지 추가되면서 예전보다 더 인형같은 미모를 폭발시켰다.


그러나 귀여운 성격은 여전했다. 연우는 "꺄하하. 팬들 놀랐죠? 나도 아직 적응이 안 돼. 두근두근"이라며 평소의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드러냈다.


이 모습을 본 팬들은 "인형인 줄", "시크미 뿜뿜", "머리 자르니까 얼굴이 더 작아 보이네"라며 그녀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5집 미니 앨범 '쇼 미'(Show Me)로 오는 20일 가요계 컴백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omoland_official'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자꾸 걱정하면 군대에 자리 잡을 거야"···오늘(26일) '현역' 입대한 인피니트 성열의 '손편지' 스타플래닛
귀걸이 '인이어'로 착각해 꽂을 정도로 노래에 열중한 박봄 스타플래닛
"뭐 샀어요?"라는 팬의 질문에 쇼핑한 거 자랑하다 경호원에게 '끌려간' 올해 '41살' 공유 스타플래닛
'연애 세포' 자극하는 '로코' 장인 박민영X김재욱 만난 '그녀의 사생활' 예고편 스타플래닛
귀여운 띠예에 도전한 '82세' 최고령 먹방 유투버 '영원씨'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