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YouTube '떵개떵'


300만 구독자수를 거느린 1위 먹방 크리에이터 '떵개'가 공개한 젤리 먹방 ASMR이 새로운 먹방계 '귀르가즘'으로 떠올랐다.


지난달 16일 유튜버 떵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떵개떵'에 인기 젤리 브랜드 'Trolli'의 지구 젤리 먹방 ASMR을 공개했다.


ASMR(Autonomous Sensory Meridian Response)은 일상에서 들을 수 있는 소음을 이용하여 뇌를 자극해 듣는 사람에게 심리적 안정감이나 쾌감을 유도하는 콘텐츠다. 


이날 떵개는 ASMR 먹방을 위해 수많은 젤리를 준비했는데, 젤리는 하늘색 바탕의 둥근 공 모양으로 지구본을 연상케 하는 생김새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떵개떵'


떵개는 "맛있게 먹겠습니다"라는 간단한 인사를 마치고 바로 먹방에 들어갔다.


그는 젤리를 먹기 전, 젤리를 들고 손으로 찢더니 안에 들어있는 찐득한 포도색의 시럽이 흘러나오는 걸 보여줘 구독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시럽을 보여준 후 슬며시 젤리를 입에 넣은 떵개는 오물거리더니 바로 엄지를 치켜세웠다. ASMR 방송답게 '맛있다'는 표현을 행동으로 보여준 것이었다.


하나하나씩 젤리를 먹으면서 지그시 눈을 감는 등 표정으로 젤리의 달콤한 맛을 나타낸 떵개는 젤리가 얼마 남지 않았을 무렵 4~5개씩 입안 가득 넣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떵개떵'


눈을 감고 들어도 젤리의 쫄깃한 식감이 그대로 느껴진다는 반응 등 젤리를 먹는 소리는 누리꾼들의 침샘을 더욱 자극했다. 


방송 중 오로지 먹는 소리와 모습만을 비춘 떵개는 녹화가 끝날 무렵, 음료를 마시며 작은 목소리로 "치얼스 치얼스"라고 한 것 이외에는 묵묵히 먹방을 진행했다.


해당 영상은 공개된지 하루도 안 돼 조회 수 33만 명(17일 오후 3시 30분 기준)을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같은날 떵개의 유튜브 채널 '떵개떵'의 구독자 수는 314만 명을 넘어서 먹방계의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밴쯔(같은 날 기준 구독자 수 313만)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YouTube '떵개떵'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90.5cm' 키로 주변 아이돌 '쪼꼬미' 만들어버리는 '피지컬甲' 남돌 스타플래닛
카메라가 어디 있든 찰떡같이 찾아내 아이컨택하는 '모태 아이돌' 뷔 스타플래닛
조선 최초 '남자 기생'이 아낙네들 다 꼬신다는 핵꿀잼 영화 '기방도령' 예고편 스타플래닛
"되 아니고 돼야" 막내 세훈 맞춤법 '공개 저격'(?)한 엑소 찬열 스타플래닛
전역 후 첫 팬미팅서 '핑크 토끼 모자' 쓰고 아이돌력 '만렙' 찍은 지창욱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