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학창시절 컴퓨터 수업을 진행하던 '컴퓨터실'을 기억하는가.


그곳은 정보통신시대를 맞이해 학생들의 다양한 컴퓨터 활용 능력을 키우기 위해 마련된 공간이었다.


하지만 우리에게는 선생님의 수업을 경청한 기억보다 몰래 게임을 했던 기억만 강렬하게 남아있다.


수업 중간중간 선생님 쪽을 향해 시선 처리를 하면서도 키보드 위의 손가락은 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움직였다.


선생님께는 죄송스러운 일이지만 당시에는 수업보다 재미있고 중독성 넘치는 게임들이 많았기 때문.


그때 그 시절을 추억하며, 지금 보면 허접하지만 '꿀잼' 그자체였던 컴퓨터실 게임들을 모아봤다.


1. 피카츄 배구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저용량은 물론, 2인 대전 플레이가 가능한 컴퓨터실에 최적화된 게임.


피카츄 두 마리가 포켓볼로 배구를 하는 단순한 게임이다. 조작법도 간단해 남학생, 여학생 가리지 않고 인기가 높았다.


이 게임은 쉬는 시간 교탁에서도 즐길 수 있다는 장점 덕분에 오랜 세월 동안 사랑받았다.


2. 후레쉬맨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무개성전대'라는 본명이 있지만 다들 '후레쉬맨'이라 불렀던 추억의 게임이다.


이 게임은 허접한 모습과는 달리 난이도가 꽤 높다. 특히 말벌이 등장하기 시작하면 콤보는 끊기기 일쑤.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랬지만 자신의 캐릭터와 적의 드릴 패턴을 아는 것 자체가 불가능한 게임이다.


3. 건물 부수기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단순히 하늘에서 떨어지는 건물을 계속 부수는 게임이다.


그러나 점프 높이를 조절하기 위해서는 미묘한 컨트롤이 필요해 마냥 쉽지만은 않다.


또한 게임을 진행하다 보면 스테이지 건물의 구성이 다양해져 더욱 재밌어진다.


4. 바탕화면 부수기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당시 학생들의 '한'의 정서가 담긴 게임이라고 볼 수 있다.


개미를 올리고 불에 태우거나 페인트를 뿌리고 망치로 깨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바탕화면을 엉망으로 만들 수 있다.


돌이켜 생각해보면 신성한 교육의 전당에서 하기엔 자극적인 게임이지만 스트레스 풀기에는 이만한 것이 없다.


5. 스타크래프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드디어 나왔다. 세월이 흘러도 레전드로 불리는 '갓겜' 스타크래프트다.


UDP를 이용해 빠른 무한 모드와 맵을 가리지 않고 게임을 재밌게 진행할 수 있다.


사실 스타크래프트는 플레이 타임이 긴 편이라 컴퓨터실 게임으로 적합하진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매우 인기가 높았다.


6. 한컴 타자 연습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한컴 타자 연습은 그래도 합법적 게임에 가까웠다. 교육 목적이 있는 게임이기 때문에 선생님도 이 정도는 봐주셨다.


비주얼은 노잼이지만, 학교에서 하면 자신의 타자 실력도 자랑할 수 있고 나름대로 재미도 있던 게임이다.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돌 데뷔 위해 폭풍 다이어트한 'SKY 캐슬' 수한이 근황 스타플래닛
체육복 꼬까옷 입고 '3등신' 몸매로 귀여움 폭발시킨 건후 스타플래닛
전역하자마자 군복 입고 '최애' 트와이스 'Likey' 완벽 커버한 이찬혁 스타플래닛
'공기 반+소리 반' 창법으로 '빌리 아일리시-배드 가이' 완벽 커버한 유튜버 스타플래닛
"지금 미니골드 가면 우정 목걸이로 딱 좋은 진주목걸이 3만원대에 살 수 있다" 스타플래닛
많이 본 기사